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Artist

Artist

작가소개 페이지 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김지선 작가
작성자 홍종철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0-05-27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26

김지선 ( Kim Ji Sun )

E-mail : vndrudthf116@naver.com


-


개인전


2020 설미재 미술관 기획초대전

2019 비로자나국제선원 갤러리 까루나 초대전

2019 갤러리 이즈 (신진작가 창작지원 프로그램 선정작가)

2017 527창작공간 갤러리


-


단체전


2020 <붓다의 향기>,동덕아트갤러리

2020 <미누 현대미술관 선정작가전>

2020 <incubating project>, 충무로 갤러리 3인전

2019 <붓다 아트페스티벌 수상작가전>

2019 <이노 아트스페이스 단체전>

2019 <'독후화'전>,에코락 갤러리

2019 <The Dialogue>, 갤러리41

2019 <월간미술세계프론티어프로젝트>, 갤러리미술세계

2019 <k-painting 3기 3인전>, SIB갤러리

2018 <아트경기>

2018 <허그테라피전>, 에코락 갤러리

2018 <광화문 조선일보 미술관 우수작가전>

2017 <보드레 안다미로 초대전>

2017 <생에 첫 소장전>, 에코락 갤러리

2017 <카페 보나파르트 챌린지전>

2017 <자운제 갤러리>

2017 <녹십자 갤러리 전시>

2017 <‘生,樂,本,色’>, 인사동 희수 갤러리

2016 <판타지아>, 인사동 갤러리 루벤


-


수상경력


2019 <붓다 아트페스티벌 청년작가 우수상’>, 서울 국제 불교 박람회

2019 <경인 미술대전>

-


    작가노트


포스트모더니즘 시대에 접어들면서 평범한것에 가치를 두기 시작하였다.

그리고 그 가치의 방향은 인간을 향하고 있다. 과거의 작품들이 거대한 사회담론 속에 존재하는 인간의 모습을 역동적으로 그려냈다면 현대의 작품들은 외롭고 소외된, 그리고 사소하지만 소중한 인간의 감정을 그려낸다.

이런 시점의 변화는 소재의 다양성을 가져왔고 인간이 느낄 수 있는 다양한 감정들에 대한 더 넓은 소통의 장을 열어주었다. 누구나 재미있고 특이한 상상을 하지만 그것을 실재로 만들어내는 것은 예술가들이다.

나는 내 작품이 동양권 내에 살고 있고 동양에서 발생한 불교철학을 바탕으로 그려진다. 불교는 인도에서 발생해 중국을 거쳐 우리나라에 정착했고, 우리나라 역사에서 상당부분 영역을 차지하며 뿌리내려왔다.

작품에 등장하는 길의 표현은 불도(佛道)이다. 불도는 부처님의 가르침이기도 하면서 수행자의 길이기도 하다.

현대에 접어들면서 개인의 감정이 중요해지고 자아의 표현이 강하게 표출되는 시대인데 마음수행이 얼마나 중요한지 작품을 보며 느껴졌으면 좋겠다.

작품에 부처님이 오셔서 나와 한바탕 작품 속에서 노는 모습을 상상하며 그림을 표현해봤다. 그리고 그 길의 끝에는 일주문(나)이 있다. 일주문(一柱門)은 일심을 상징한다.

세속의 번뇌를 말끔히 씻고 일심이 되어야한다는 뜻이다. 현대의 자아가 불도의 의미를 생각하며 앞으로 자기 자신의 방향성을 한 번 더 성찰해보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

길이 주는 의미를 생각하며 관람자도 자신의 길을 상상해보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

첨부파일 김지선.jpg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FAVORITE

TODAY

이전 제품
다음 제품

DELIVERY

맨위로

맨아래로


BANK INFO



302-9991-7918-81 예금주 홍종철

고객센터

043-273-1080

평일 (주말 및 공휴일 제외)
AM 10시 ~ PM 18시 (점심시간:12시~13시)